人氣盛衰 // 사람의 원기의 왕성과 쇠약

『靈樞經』黃帝問氣之盛衰岐伯對曰人生十歲五藏始定血氣始通眞氣在下故好走二十歲血氣始盛肌肉方長故好趨三十歲五藏大定肌肉堅固血脈盛滿故好步四十歲五藏六府十二經脈皆太盛以平定腠理始疎榮華頹落髮鬢斑白氣血平盛而不搖故好坐五十歲肝氣始衰肝葉始薄膽汁始減故目視不明六十歲心氣始衰喜憂悲血氣解墮故好臥七十歲脾氣虛故皮膚枯八十歲肺氣衰魄離故言善誤九十歲腎氣焦四藏經脈空虛百歲五藏皆虛神氣乃去形骸獨居而終矣

『영추경(靈樞經)』에는 “황제가 묻기를 ‘원기가 왕성하고 쇠약해지는 것은 무엇 때문인가’ 기백이 대답하기를 ‘사람이 나서 10살이 되면 5장이 비로소 안정되고 혈기도 통하기 시작하며 진기(眞氣)가 아래로 내려가기 때문에 잘 달린다. 20살이 되면 혈기가 왕성해지기 시작하며 힘살이 더 자라기 때문에 걸음이 빠르다. 30살이 되면 5장이 완전해지고 힘살이 딴딴해지며 혈맥이 왕성하고 충실해지기 때문에 잘 걸을 수 있다. 40살이 되면 5장 6부와 12경맥이 모두 왕성해지다가 정지되면서 주리(腠理)가 성기기 시작하고 화색이 없어지며 수염과 머리털이 희기 시작하고 기혈은 보통 정도로 왕성하면서 변동하지 않기 때문에 앉기를 좋아한다. 50살이 되면 간기(肝氣)가 쇠약하기 시작하고 간엽(肝葉)이 엷어지며 담즙도 줄기 시작하기 때문에 시력이 떨어진다. 60살이 되면 심기(心氣)가 쇠약하기 시작하고 근심과 슬픔이 많으며 혈기가 쇠약하기 때문에 눕기를 좋아한다. 70살이 되면 비기(脾氣)가 허약하기 때문에 피부가 마른다. 80살이 되면 폐기(肺氣)가 쇠약해져서 넋이 나가기 때문에 헛소리를 잘한다. 90살이 되면 신기(腎氣)가 마르고 4장(四藏)의 경맥도 몹시 허해진다. 100살이 되면 5장이 모두 허해지고 정신이 없어지며 형체와 뼈만 남아서 죽는다’”고 씌어 있다.

영추경에 의하면 황제가 기의 성쇠를 물으니, 기백이 대답하기를 사람은 10세면 오장이 정해지고 혈기가 통하고 진기가 그 아래에 일어 달리기를 잘하며, 20세면 혈기가 비로소 성하고, 기육이 강장해져서 달아나기를 잘하며, 30세면 오장이 대정해지고 기육이 견고되며 혈맥이 성만해서 걷기를 잘하고, 40세면 오장육부와 12경맥이 전부 대성하여 평정되고 주리가 성기어져서 영화한 것이 퇴락하기 시작함에 모발이 희게되고 기혈이 평성하여 동요하지 않아서 단좌하기 좋아하고, 50세면 간엽이 엷어지고 담즙이 줄어들기 시작하여 눈이 어두어지고 60세면 심기가 쇠해지고 우수가 많아 혈기가 해타해서 눕기를 좋아하고, 70세면 비기가 허하며 피부가 마르고 80세면 폐기가 쇠하여 혼백이 떠나게 되어 오언이 많고, 90세면 신기가 말라 사장과 경맥이 공허하고 100세면 오장이 허하여 신기가 없어지고, 형해만 남아 종년이 되는 것이 마땅하다 하였다.

『素問』曰人年四十陰氣自半也起居衰矣年五十體重耳目不聰明矣年六十陰痿氣太衰九竅不利下虛上實涕泣俱出矣

『소문(素問)』에는 “나이 40이면 음기가 자연히 절반으로 되며 동작이 떠진다. 50살이 되면 몸이 무겁고 청각과 시력이 나빠지게 된다. 60살이 되면 성적 기능이 약해지고 기운이 몹시 약해지며 9규(九竅)가 자기의 기능을 다하지 못하고 하초는 허해지며 상초는 실해져서 콧물과 눈물이 나온다”고 씌어 있다.

사람은 40이 넘으면 음기가 반멸이 되고 기거가 나타하며 50이면 몸이 무거워지고 이목도 청명하지 못하며, 60이면 음경이 위미하여 기도 쇠하고 구규가 불리하며 하허, 상실해서 체루도 많아진다.[소문]

쁽옱 떟湲쓣 떖 닔 뾾뒿땲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