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1. 떊삎(翁ュ숱)

 

身形藏府圖 // 신형장부도 [圖] 身形藏府圖 孫眞人曰天地之內以人爲貴頭圓象天足方象地天有四時人有四肢天有五行人有五藏天有六極人有六府天有八風人有八節天有九星人有九竅天有十二時人有十二經脈天有二十四氣人有二十四兪天有三百六十五度人有三百六十五骨節天有日月人有眼目天有晝夜人有寤寐天有雷電人有喜怒天有雨露人有涕泣天有陰陽人有寒熱地有泉水人有血脈地有草木人有毛髮地有金石人有牙齒皆稟四大五常假合成形 손진인(孫眞人)이 말하기를, 하늘과 땅 사이에서 사람은 가장 귀(貴)한 존재이니, 둥근 머리는 하늘을 상징(象徵)하고 모난 [...]

 

形氣之始 // 형체와 기의 시초註-001) 『乾鑿度』云天形出乎乾有太易太初太始太素夫太易者未見氣也太初者氣之始也太始者形之始也太素者質之始也形氣已具而痾痾者瘵瘵者病病由是萌生焉人生從乎太易病從乎太素 『건착도(乾鑿度)』에는 “하늘에서는 형체가 건(乾)에서 나오는데 이에는 태역(太易), 태초(太初), 태시(太始), 태소(太素)가 있다. 태역은 아직 기가 [...]

 

胎孕之始 // 임신의 시초註-002) 『聖惠方』曰天地之精氣化萬物之形父之精氣爲魂母之精氣爲魄一月懷其胎如酪二月成其果而果李相似三月有形像四月男女分五月筋骨成六月鬢髮生七月遊其魂而能動右手八月遊其魄而能動左手九月三轉身十月滿足母子分解其中有延月而生者富貴而壽有月不足者貪賤而夭 『성혜방(聖惠方)』註-003)에는 “천지의 정기는 만물의 형체가 된다. 아버지의 정기는 혼(魂)이 되고 어머니의 정기는 백(魄)이 된다. 임신 [...]

 

四大成形 // 4대로부터 형체가 생긴다는 것 釋氏論曰地水火風和合成人筋骨肌肉皆屬乎地精血津液皆屬乎水呼吸溫煖皆屬乎火靈明活動皆屬乎風是以風止則氣絶火去則身冷水竭則無血土散則身裂 불교에서는 “지(地), 수(水), 화(火), 풍(風)이 화합하여 사람이 된다. 힘줄, 뼈, 힘살은 모두 지에 [...]

 

人氣盛衰 // 사람의 원기의 왕성과 쇠약 『靈樞經』曰黃帝問氣之盛衰岐伯對曰人生十歲五藏始定血氣始通眞氣在下故好走二十歲血氣始盛肌肉方長故好趨三十歲五藏大定肌肉堅固血脈盛滿故好步四十歲五藏六府十二經脈皆太盛以平定腠理始疎榮華頹落髮鬢斑白氣血平盛而不搖故好坐五十歲肝氣始衰肝葉始薄膽汁始減故目視不明六十歲心氣始衰喜憂悲血氣解墮故好臥七十歲脾氣虛故皮膚枯八十歲肺氣衰魄離故言善誤九十歲腎氣焦四藏經脈空虛百歲五藏皆虛神氣乃去形骸獨居而終矣 『영추경(靈樞經)』에는 “황제가 묻기를 ‘원기가 왕성하고 쇠약해지는 것은 무엇 때문인가’ 기백이 대답하기를 ‘사람이 나서 [...]

 

年老無子 // 늙으면 자식을 낳지 못한다 『素問』曰黃帝曰人年老而無子者材力盡耶將天數然也岐伯對曰女子七歲腎氣盛齒更髮長二七而天癸至任脈通太衝脈盛月事以時下故有子三七腎氣平均故眞牙生而長極四七筋骨堅髮長極身體盛壯五七陽明脈衰面始焦髮始墮六七三陽脈衰於上面皆焦髮始白七七任脈虛太衝脈衰少天癸竭地道不通故形壞而無子也丈夫八歲腎氣實髮長齒更二八腎氣盛天癸至精氣溢瀉陰陽和故能有子三八腎氣平均筋骨勁强故眞牙生而長極四八筋骨隆盛肌肉滿壯五八腎氣衰髮墮齒枯六八陽氣衰竭於上面焦髮鬢斑白七八肝氣衰筋不能動天癸竭精少腎藏衰形體皆極八八則齒髮去腎者主水受五藏六腑之精而藏之故五藏盛乃能瀉今五藏皆衰筋骨解墮天癸盡矣故髮鬢白身體重行步不正而無子耳 『소문』에는 “황제가 묻기를 ‘사람이 늙어서 자식을 낳지 못하는 것은 정력이 다 없어져서 그러한가. [...]

 

壽夭之異 // 오래 살고 일찍 죽는 차이 『素問』曰黃帝曰余聞上古之人春秋皆度百歲而動作不衰今時之人年半百而動作皆衰者時世異耶人將失之耶岐伯對曰上古之人其知道者法於陰陽和於術數飮食有節起居有常不妄作勞故能形與神俱而盡終其天年度百歲乃去今時之人則不然以酒爲漿以妄爲常醉以入房以慾竭其精以耗散其眞不知持滿不時御神務快其心逆於生樂起居無節故半百而衰也 『소문』에는 “황제가 묻기를 ‘내가 듣기에는 상고시대의 사람은 모두 100살까지 살아도 동작이 떠지지 [...]

 

古有眞人至人聖人賢人 // 옛날에 진인, 지인, 성인, 현인이 있었다註-017) 黃帝曰余聞上古有眞人者提挈天地把握陰陽呼吸精氣獨立守神肌肉若一故能壽弊天地無有終時此其道生中古之時有至人者淳德全道和於陰陽調於四時去世離俗積精全神游行天地之間視聽八遠之外此盖益其壽命而强者也亦歸於眞人其次有聖人者處天地之和從八風之理適嗜慾於世俗之間無恚嗔之心行不欲離於世擧不欲觀於俗外不勞形於事內無思想之患以恬愉爲務以自得爲功形體不弊精神不散亦可以百數其次有賢人者法則天地象似日月辨列星辰逆從陰陽分別四時將從上古合同於道亦可使益壽而有極時【內經】 황제는 “내가 듣건대 상고시대(上古時代)註-018)에는 진인(眞人)이 있었는데 그는 자연의 법칙을 잘 알고 [...]

 

兎絲子 // 토사자(새삼씨) 久服明目輕身延年酒浸曝乾蒸之如此九次搗爲末每二錢空心溫酒調服一日二次【本草】 오랫동안 먹으면 눈이 밝아지고 몸이 가뿐해지며 오래 산다. 토사자(兎絲子)를 술에 담갔다가 쪄서 햇볕에 말리기를 아홉번 하여 [...]

 Posted by at 1:38 pm
 

養性禁忌 // 섭생하는 데서 금기해야 할 것 『養性書』曰善攝生者無犯日月之忌無失歲時之和須知一日之忌暮無飽食一月之忌晦無大醉一歲之忌冬無遠行終身之忌夜不燃燭行房 ○ 又曰喜怒損志哀戚損性榮華惑德陰陽竭精學道之大忌也 『양성서』에는 “섭생을 잘하려는 사람은 그날과 그 달에 금해야 할 것을 [...]